메뉴 건너뛰기

 

지난 9월 8일 김홍미리 여성주의 연구활동가의 '페미니스트 호기심과 페미니즘 고딕체 - 불화하는 페미니즘, 살아내는 페미니스트들'을 시작으로 안미선 작가님의 여성주의 글쓰기 강의가 매주 이어졌습니다. 

 

여성주의 글쓰기 세번째 시간은 두번째와 마찬가지로 회원들의 글을 다 함께 합평하는 시간으로 진행되었습니다. 

두번째 시간에서 '나'의 이야기 였다면, 이번에는 세상 혹은 내가 만난 사람들과 나의 이야기를 풀어내었습니다.

그 당시 안희정 무죄로 세상에 대한 분노의 글이 마구 표출되었습니다.

또한 같은 여성이지만, 서로 다른 사회적 문화적 삶의 위치에서 경험을 드러낸 글쓰기를 보여주었습니다. 

 

'여자들에게는 그러한 글쓰기가 필요하다, 어떤 장르가 아니라, 아름다운 문체가 아니라, 마음 놓고 숨을 몰아쉴 수 있는 자리, 마음껏 웃고 울어도 되는 자리가 아직도 여전히 필요하다.. -  <모퉁이 책 읽기> 안미선作 中 - '

 

마지막 '여성주의 글쓰기의 미래' 강의 시간에 나누어주신 자료 글귀 그대로의 시간이었습니다. 

 

KakaoTalk_20180913_200925531.jpg

 

여성주의 글쓰기 마지막 강의에서는 첫 강에서 서로 글쓰기에 대한 기대와 생각을 나누었던 때와 확연히 다르게

글쓰기에 대한 긍정적이고 자신감있는 글을 포스트잇에 표현하였습니다. 

차이를 드러내는 것이 소통이라는 안미선 작가님 말씀대로, 우리들의 여성주의 글쓰기는 '다양한 표현' 그 자체였습니다. 

각기 다른 억압의 경험 속에서 나만 아는 나의 경험을 공유하고, 말하는 것이 서로를 이해하고 소통하는 기회가 되었습니다. 

 

여성주의 글쓰기는 계속되어야 합니다. 

문학적인 글쓰기나 완성도의 문제가 아닌 각자가 가지고 있는 소수자서을 드러내는 '연대' 중 하나이기 때문입니다. 

 

4강.jpg

 

여성주의 글쓰기를 통해 쓰여진 글쓰기는 그대로, 혹은 다듬어 그리고 새로 쓰여져 20주년 기념 에세이집으로 제작될 예정입니다. 

 

혹시 여성주의 글쓰기에 관심있는 회원분들이시라면 지금이라도 늦지 않았습니다. 

소식이 좀 늦었습니다만, ㅎㅎㅎㅎ 밑에 사진도 참고해주세요^^

 

20주년기념에세이.jpg

 

 

?

  1. <<여성, 세상에 이야기를 풀어내다>> 서울강서양천여성의전화 20주년, 변화를 위한 만남 다섯번째, 마무리 이야기

    지난 9월 8일 김홍미리 여성주의 연구활동가의 '페미니스트 호기심과 페미니즘 고딕체 - 불화하는 페미니즘, 살아내는 페미니스트들'을 시작으로 안미선 작가님의 여성주의 글쓰기 강의가 매주 이어졌습니다. 여성주의 글쓰기 세번째 시간은 두번째와...
    Date2018.09.13 Views29
    Read More
  2. 8/14 여성주의 글쓰기 두 번째 시간

    지난 14일, 여성주의 글쓰기 두 번째 수업은 회원들의 글을 다 함께 합평하는 시간으로 진행됐습니다. 한 가지 주제에 얽히지 않고 자유롭게 이야기를 풀어낸 회원들은 각자 글을 소리 내 읽는 방식으로 자신의 에세이를 선보였습니다. 낭독이 끝나면 글을 쓰...
    Date2018.08.22 Views46
    Read More
  3. 8/18 '여성애게 국가는 없다' 5차 성차별 성폭력 끝장 집회

    지난 18일 '여성에게 국가는 없다' 5차 성차별 성폭력 끝장 집회에 본회도 함께했습니다.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무죄 판결에 분노한 모두가 서울역사박물관 앞 도로를 가득 채웠습니다. 4시간가량의 집회와 행진 동안 경찰의 편파수사와 법원의 편파...
    Date2018.08.20 Views20
    Read More
  4. 8/7 여성주의 글쓰기 강좌 <여성, 세상에 이야기를 풀어내다>

    <여는 강의> 지난 7일, 서울강서양천여성의전화에서는 글쓰기를 통해 각자의 여성주의를 이해하는 <여성, 세상에 이야기를 풀어내다> 강좌가 진행됐습니다. 이번 자리에는 서울강서양천여성의전화의 20년 역사를 함께 했던 수십 명의 회원들이 강의실을 가득 ...
    Date2018.08.10 Views55
    Read More
  5. 8/10 십수년간 불법찰영 유포 및 방조한 경찰을 규탄한다 <경악! 경찰 편파수사 규탄 긴급 기자회견>

    오늘 정오, 사이버 성폭력에 대한 편파수사를 진행한 경찰을 규탄하는 <경악! 경찰 편파수사 규탄 긴급기자회견>이 경찰청 정문 앞에서 진행됐습니다. 서울강서양천여성의전화 활동가 일동 외에 한국여성단체연합을 비롯한 약 70명의 인원이 현 사태에 함께 ...
    Date2018.08.10 Views14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 10
SCROLL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