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평등규약_포스터-01.jpg

 

평등한 공간을 위한 약속 함께 만들어요!

 

우리 눈에 잘 띄진 않지만 곳곳에 깔려있고, 유해하며,

늘 치우지 않으면 쌓이는 '먼지'와도 같은 차별을 '먼지차별'이라고 하는데요.

 

본회에서도 이런 '먼지차별'을 없애고

더욱 평등한 조직을 만들기 위해

11월 23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회원토론회를 실시하였습니다.

 

평등규약 회원토론회 (1).jpg

 

먼저, 조직 내부의 위력으로 인해 발생한 미투 국면에서 평등규약 제정의 필요성을 설명하고,

'먼지차별'의 개념을 들여다보며 우리 사회에 존재하는 각종 차별을 살펴보았습니다.

 

다음으로는 '녹색당''청년유니온'의 평등규약을 보면서, 잘 만들어진 평등규약 사례를 보았습니다.

 

특히, 청년유니온에서는 1년 동안 평등규약을 만들기 위해

각종 토론회, 세미나, 교육 등을 진행하였는데, 그러한 준비 과정을 공유하면서

평등규약을 만드는 것이 간단하지 않다는 사실을 알 수 있었습니다.

 

평등규약 회원토론회 (4).jpg

 

또한 한여전에서 제공한 사례를 바탕으로 사례회의를 진행하였으며,

평소에 자신이 느꼈던 차별에 대해 이야기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모두 활발하게 자신의 경험을 공유하고, 질문하는 시간을 가진 후,

평등규약에 꼭 들어가야 할 약속문을 적고 서로 공유해 보았습니다.

 

단순히 차별에 대해 이야기 하고 끝나는 것이 아니라,

실질적으로 실천하고 지킬 수 있는 다양한 약속들이 쏟아져 나왔습니다.

 

이번 토론회를 계기로 회원 내 평등규약을 만들어야한다는 공감대를 형성하였고,

직 내 존재하는 위력을 다시 한 번 점검하고 돌아보는 시간을 가질 수 있습니다.

 

평등규약 1차 회원토론회를 진행하고 난 뒤,

1회성 토론으로 평등규약을 만드는 것이 쉽지 않음을 알 수 있었습니다.

 

내년에는 조직 내 평등규약을 만들기 위해

활발하게 교육, 세미나, 토론회 등을 전개하려고 합니다.

 

앞으로도 평등한 조직문화를 만들기 위해 더욱 힘쓰겠습니다!!

 

우리 함께해요!

 

 

<평등을 위한 약속>

평등한 조직 문화를 만들기 위해 우리가 함께 노력해야할 점은 무엇인가요?

다른 사람에게 자신의 생각이나 의견을 강요하지 않습니다.

갈등 상황이 생겼을 때상대방의 상황과 자신의 상황을 함께 고려합니다.

사적인 질문은 양해를 구하거나타인의 입장에서 고려합니다.

 

일상생활 속에서 열려있는 마음과 개방적인 생각을 가져야 한다.

시대의 변화와 흐름에 관심이 필요하다.

선입견을 갖지 말아야 한다.

 

불평등하게 느껴졌을 때 표현하기

평등하지 못했을 때 시정하기/사과하기

다양성을 인정하고 서로 평등하기 위한 방법을 찾아보기

친밀함관심과 사생활 침해차별의 경계를 민감하게 살펴보기

 

질문하기 전에 (꼭 필요한 질문인지질문할 권력이 있어서 하는건지 점검한다

불편을 느꼈을 때 개인적으로 해결하려고 하지 말고 바로 이야기 할 수 있어야 한다.

친밀감과 권력위계를 구분하도록 노력한다.

 

상대방의 입장이 되어 느끼고 생각해보기(내 기준이 아닌 상대방 기준 존중하기)

평등을 위한 약속은 존중평등편견 버리는 것에서 출발한다.

 

다름을 인정하기(너와 내가 다르다를 인정하는 마음 또는 의식이 있으면 말과 행동이 달라질 것이다.

잘 모르겠다면 상대방에게 먼저 물어보기

 

하루에 한번씩 먼지차별을 청소하자!

 

결혼화장흡연외모 등을 성별 고정관념을 갖고 말하지 않는다.

다양한 삶이 공존함을 알고 관계에서 존중하는 자세를 우선한다.

불편함을 말할 수 있는 환경과 문제 제기 시 소통의 과정을 마련하고 공감해준다.

친밀함이 위계감이 되지 않도록 유의한다.

 

누구나 그래라는 생각을 버린다.

다양한 경험과 생각을 존중하자.

 

상대방을 존중인정하고 내 자신을 의심하자.

다양성을 인정하고 긍정의 를 물어보자.

선입견을 갖지 말자.

 

질문하는 것을 두려워하지 말고, 질문 받는 것을 내 자신에 대한 공격으로 받아들이지 말자.

나를 숨기거나 부정하지 않아도 존재할 수 있는 공동체를 만들자.

 

다양성을 존중하자.

자신이 절대적이라고 믿는 것에 대해 질문하자.

 

자신의 언어행동에 의심을 갖고 조심하는 자세를 갖도록 한다.

감수성을 키우자.

 

?

  1. notice

    10/31 서울강서양천여성의전화 20주년 기념식|후원의밤 '변화를 위한 만남' 현장 스케치

    올해 20주년을 맞이하여 서울강서양천여성의전화에서는 지난달 31일 서교동 메리골드 호텔에서 기념식 및 후원의밤 '변화를 위한 만남'을 진행하였습니다. 이번 기념식을 준비하면서 다섯 가지 사업으로 젠더인문학 <창립 20주년 나와 여성의전화, 변...
    Date2018.11.12 Views96
    read more
  2. 12/7 2018 서울강서양천여성의전화 송년회 <우글우글 으쌰으쌰>

    서울강서양천여성의전화의 2018년을 마무리하는 송년회 <우글우글 으쌰으쌰>가 2018년 12월 7일 무중력지대 양천에서 열렸습니다. 처음으로 본회가 아닌 다른 공간에서 열린 송년회였는데 아주 넓고 쾌적한 공간이라 더욱 즐거운 송년회를 만들어갈 수 있었습...
    Date2018.12.11 Views32
    Read More
  3. 11/23 <평등한 공간을 위한 약속> 평등규약 1차 회원토론회

    평등한 공간을 위한 약속 함께 만들어요! 우리 눈에 잘 띄진 않지만 곳곳에 깔려있고, 유해하며, 늘 치우지 않으면 쌓이는 '먼지'와도 같은 차별을 '먼지차별'이라고 하는데요. 본회에서도 이런 '먼지차별'을 없애고 더욱 평등한 조...
    Date2018.12.10 Views8
    Read More
  4. 9/5, 9/18 변화를 위한 만남 1, 2차 회원 토론회

    9월 5일 수요일 오전과 9월 18일 화요일 저녁에 1, 2차 회원토론회를 진행하였습니다. 이번 회원토론회는 특히 본회가 20주년을 맞이하여 회원들의 목소리를 들을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였습니다. 1, 2차를 통틀어 총 27분의 회원들이 참석해 여러 가지 의견을...
    Date2018.09.20 Views74
    Read More
  5. <<여성, 세상에 이야기를 풀어내다>> 서울강서양천여성의전화 20주년, 변화를 위한 만남 다섯번째, 마무리 이야기

    지난 9월 8일 김홍미리 여성주의 연구활동가의 '페미니스트 호기심과 페미니즘 고딕체 - 불화하는 페미니즘, 살아내는 페미니스트들'을 시작으로 안미선 작가님의 여성주의 글쓰기 강의가 매주 이어졌습니다. 여성주의 글쓰기 세번째 시간은 두번째와...
    Date2018.09.13 Views28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
SCROLL TOP